제26회 부일영화상
커뮤니티
기사모음

각본상 '동주' 신연식 "내년에 또 받고 싶습니다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부일영화상 작성일17-08-10 12:27 조회64회 댓글0건

본문

http://news20.busan.com/controller/newsController.jsp?newsId=20161005000205


영화 '동주' 신연식 감독이 제25회 부일영화상 각본상을 수상했다.

신연식 감독은 7일 오후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25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.

신연식 감독은 "제가 재작년에 이 상을 수상하면서 '동주'로 또 받고싶다고 했었는데 말이 씨가 됐다. 내년에 또 받고 싶습니다"라고 야망을 드러냈다.

이어 "훌륭하신 선배 감독님과 배우분들 덕분에 받을 수 있었던 것 같고, 또 받을 수 있도록 죽도록 노력하겠다"고 소감을 밝혔다.

한편 부일영화상은 1958년 국내 최초로 출범된 영화상으로 올해로 제 25회를 맞는다. 텔레비전보급이 확대되고 TV드라마가 '안방극장'이라는 이름을 얻으면서 결국 1973년 제16회 영화상을 끝으로 중단됐지만, 35년 만인 2008년 화려하게 부활하며 부산의 대표 문화행사로 자리잡았다.

디지털콘텐츠팀 multi@