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26회 부일영화상
커뮤니티
기사모음

[제26회 부일영화상] 남우주연상 '택시운전사' 송강호 "1200만 관객에게 이 영광 바치겠다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부일영화상 작성일17-10-30 14:20 조회156회 댓글0건

본문

 

기사보기 http://news20.busan.com/controller/newsController.jsp?newsId=20171013000110

 

  디지털미디어본부 기자 multi@busan.com

 

20171013000193_0.jpg

▲ 제26회 부일영화상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송강호가 소감을 발표하고 있다. 정대현 기자 jhyun@

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에 영화 '택시운전사'의 송강호가 수상했다.

송강호는 영화에서 1980년 5월 우연히 독일 기자를 태우고 광주로 향한 서울 택시운전사 김만섭 역을 열연해 큰 호평을 받았다.

송강호는 이날 "감사합니다"라고 운을 뗀 후 "마부위침(磨斧爲針)이라는 마음으로 영화를 완성했다. 쇼박스 이정훈 대표를 비롯한 이하 전 직원, 배우분들, 스태프 등에 감사하다"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.

이어 송강호는 "무엇보다 어떤 작품이든 부족하고 아쉬운 점이 있는데, '택시운전사'는 그런 아쉽고, 부족한 부분이 있어서도 따뜻한 마음으로 영화를 관람해 주신 1200만 관객에게 이 영광을 바치겠다"고 말했다.  

장혜진 에디터 multi@